IPhone
e-mail: gerecter at gmail.com | 처음 | 업데이트목록 | 가나다순목록 | 지도 | 검색 |
장점이야 많은 곳에서 이야기되고 있으니, 저는 단점을 중심으로 몇가지를 밝혀 말하려고 합니다.



이야기 하기전에 일단 장점 한 가지만 먼저 짚고 넘어가 보겠습니다.

애플의 일관적인 인터페이스 개량 정책: Video

예전 AppleCulture 는 매킨토시 시절에 모든 인터페이스를 아이콘, 그래픽으로 꾸미는 원칙적인 인터페이스 개량책을 갖고 있었습니다. 보기 그럴싸해 보이는 인터페이스를 만드는 자동적 원칙 이었던 겁니다.

당시, 컴퓨터 게임, 컴퓨터 활용 예술에서 그래픽이 인기를 끌었고 그 시점에 맞춰서 나온 애플의 DesktopGUI 는 그 문화를 그런 인기를 전폭적으로 이식한 것이었습니다. 즉 데스크톱에서 모든 인터페이스가 그래픽으로 보이도록 일괄적으로 바꾸었던 겁니다. 어떻게 보면 닥치는대로 무조건 치장을 해서 그래픽을 통해서 일이 작업을 하도록 마구 장식을 한 것입니다.

최근의 애플의 다른 데스크톱 인터페이스 및, 아이폰의 인터페이스는 최근 컴퓨터 게임, 컴퓨터 활용 예술의 동영상, Video 유행을 반영하는 듯 보입니다. 모든 인터페이스는 가능한한 동영상, 애니메이션, Video 의 느낌을 낼 수 있도록 표현되고 있습니다. 이것 역시 일종의 보기 그럴싸해 보이는 인터페이스를 만드는 자동적 원칙 으로 이해할 수 있을 겁니다.

전화 유저 인터페이스 가 좋은가?

다른 건 몰라도 Apple 의 제품은 그 예부터 DesktopGUI 가 멋지기로 명망 높았습니다. 이번에도 여러 개의 손가락을 이용하는 터치스크린 사용 방법 중에 흥미로운 것을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이번 제품은 결코 좋은 유저 인터페이스로 보이지는 않습니다. 가장 심각한 것은 전화에서 가장 중요한 기능인 전화 걸고/받기가 불편 하다는 것입니다.

보통의 전화를 예로 들어 봅시다. 전화가 오면, 전화를 열어서 받으면 됩니다. 전화를 걸고 싶으면 전화를 열고 다이얼을 두드리면 됩니다. 재발신이라든가 단축다이얼이 정해져 있는 경우에는 그냥 버튼 하나만 누르면 됩니다. 미국에서 많이 쓰이는 바Bar 형 전화기 역시 잠금을 푸는 버튼 하나를 누르고 다른 버튼을 누르면 됩니다. 한 손으로 간단히 조작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아이폰은 그렇지 않습니다. 기본적으로 두 손을 써야 합니다. 한 손으로 전화기를 들고 다른 손으로 잠금을 풀거나 전화를 걸기위한 메뉴를 눌러야 합니다. 더군다나, 폴더나 플립형 전화와 비교하면 문제는 더 커집니다. 폴더나 플립형 전화는 그냥 전화를 여는 기계적인 조작 을 습관적으로 하면 전화를 받을 수 있지만, 아이폰은 아이콘을 보고 전화 기능을 구동하는 기호적인 조작 을 해야 합니다. 이것은 훨씬 더 생각을 많이 해야 하는 어려운 작업입니다. 운전하면서(하면안되지만), 뛰면서, 한 손으로 서류에 사인하면서 전화를 받고 거는 것을 불가능하게 합니다.

20세기 초에 한 전화회선에 여러개의 전화를 달아 쓰는 익스텐션이 나올 때 부터 시도되었고, 90년대에 무선 전화가 대중화되면서 전화는 이미 기계적인 조작 문화로 깊숙하게 정착되었습니다. 더 쉬워 지는 방향의 변화는 쉬울지 몰라도 더 어려워지는 방향의 변화는 쉽지 않을 것입니다. 갑자기 핸들이 아니라 조이스틱이나 키보드로 조종하는 자동차를 팔기는 쉽지 않습니다.

웹 브라우저의 쓸모가 많은가?


(주의) 아래 글은 아이폰 발매 직전에 작성된 부분으로, 오히려 정반대의 상황을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스티브 잡스는 아이폰이 진짜 웹브라우저를 탑재하고 있다고 매우 강조해서 선전했습니다. 그러나 아이폰은 한 가지 치명적인 문제점 때문에 이 웹브라우저의 가치가 크게 떨어집니다.

아이폰은 기본적으로 OpenStructure 반대 하고 있습니다. 무슨 말인고 하니, 새로운 프로그램을 자동으로 설치할 수도 없고 사용자가 새로운 프로그램을 만들어서 넣을 수도 없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Hacker 입장에서는 기본적으로 제대로된 MacOSX 와 제대로된 웹브라우저를 넣은 이유가 없어져 버리는 것이나 다름없습니다. 즉, 아이폰은 좀 더 호환성 높은 모바일 브라우저를 장착하고 API가 풍부한 OS를 장착한 것 뿐이지, 선전하는대로 결코 데스크톱과 같은 환경이 아니라는 겁니다. 간단한 기능 변화, 조금의 개량, 사소한 활용을 할 수가 없어집니다.

위치정보와 웹 인터페이스를 지원하는 통신기기라면 별별 일을 다 생각할 수 있습니다. 찍은 사진을 지도에 배열해 주는 기능, 실시간 교통량을 분석하는 네비게이터, 지금있는 위치에서 가장 가까운 음식점을 검색해서 추천하기, 실제 거리를 뛰어다니며 보물찾기하듯 경험하는 컴퓨터 게임, 등산이나 조깅 메니저, 라디오 방송, 텔레비전, 실황중계, 전자 화폐 기능, 바코드 스캔을 통한 상품정보 검색, NDS 같은 식의 컴퓨터 게임, 블로그/뉴스 RSS를 SMS처럼 벨을 울리며 보여주기, 상상은 끝도 없어집니다.

만약 OpenStructure 였다면, 한국에 아이폰이 발매되기도 전에 미국 사용자 중 누군가에 의해서 이미 아이폰으로 사진을 찍으면 http://cyworld.com 이나 http://egloos.com 에 바로 포스팅하는 기능 같은 것을 만들어 둘것입니다. 새로 사업을 시작하는 http://homeplus.co.kr/ 같은 대형 할인 매장이 있다면, 업자들을 시켜서 조금 소프트웨어를 만든 뒤에 따로 장비를 사용하지 않고 아이폰을 이용해서 직원들간의 통신과 재고관리, 급여관리까지 통합하는 단말기로 활용하는 안을 떠올릴수도 있을 겁니다.

그런데, 아이폰은 원천적으로 사용자 부가기능을 막아서는 입장을 취하고 있습니다. 이래서는 응용프로그램 개발이 용이한 거대한 OS와 웹브라우저를 실어놓은 효용을 날려버리게 됩니다. 물론 많은 웹게시판과 웹사이트를 보다 잘 쓸수 있게 된 것은 사실입니다. 하지만, lynx 수준의 텍스트 웹브라우저로 무리없는 사이트는 지금까지도 보기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 두 수준차이가 과연 얼마나 혁명적인 것인지 궁금합니다.

그러나

아이폰은 위의 우려와 달리 결국 OpenStructure 를 도입함으로서 모든 문제를 일시에 해결하고, 더욱 공격적인 OpenStructureAppStore 까지 정착시켜서 위에서 말한 장/단점을 더욱 유용하게 활용 해 버렸습니다.

MP3P 로 강력한가?

이것은 아이폰이 가장 취약한 부분입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여러 사람들에 의해 가장 많이 문제가 제기되었습니다.

우선, 아이폰은 아이팟 스스로 정착시킨 대용량 MP3P 가 아닙니다. 따라서 갖고 있는 모든 노래란 노래는 한군데 다 때려넣고 이래저래 뒤져가며 노래를 즐긴다는 음악듣는 문화의 혁신적인 변화를 따라가는 제품은 아닙니다. 그러기에는 용량이 터무니 없이 작습니다. ( 이 역시 아이폰 출시 직전에 나온 이야기로 현재 48GB 짜리 제품이 잘 팔리게 되면서 모두 해소된 부분입니다. )

그렇다면, 아이폰은 운동이나 이동중에 가볍게 들을 수 있는 제품이냐. 그게 또 그렇지도 않습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가볍고 강한 제품이 필요한데, 아이폰은 동급 MP3P보다 가볍지도 않고 충격에 강하다는 보장도 없으며 배터리 지속 시간은 밤에 충전하고 낮 동안 사용하는 사람의 평범한 생활리듬에 사용할 수 없을 정도로 치명적으로 짧습니다.

아이폰은 큰 화면과 TV쇼를 온라인으로 구입하기 편하다는 점 때문에 PMP로의 가치가 상당해 보입니다만, 여기서 배터리 문제는 더더욱 심각해집니다. 차라리 고해상도 화면과 인터넷 통신을 이용해서 저렴한 가격에 만화책이나 책을 볼 수 있는 서비스 같은 것이 더 유용하리라 생각합니다만, 이런 것은 역시 경우에 따라 서비스 업자가 그때 그때 유용한 프로그램을 배포하기가 어려운 닫힌 구조 때문에 실패하게 됩니다.

그렇다면 장점은?

발표와 기능상의 장점들을 느낀대로 짧게 언급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 음성 녹음 인터페이스는 훌륭했습니다. 음성녹음에 대한 랜덤액세스는 꼭 필요한 기능은 아니지만 한번 익숙해지면 예전 인터페이스가 무척 불편한 중독성이 있는 것인데, 구현하기가 약간 골치아픈면이 있습니다. 하지만, 프로그램과 메모리 사용이 자유로은 스마트폰에서는 비교적 쉽게 처리할 수 있습니다. 특히 통신 사업자와 긴밀한 관계를 갖고 시작한 아이폰에서는 특징적입니다.
  • 발표를 할 때 무심하게 넘어가는 장면이지만, "The Beatles의 Sgt. Pepper's Lonley Hearts Club Band는 별 다섯개 짜리 앨범이죠." 라면서 별 다섯개를 체크하는 장면은 좋은 예시기도 했으면서 비틀즈 팬들의 환심을 살 수 있는 간단한 방법이었습니다.
  • 중간에 잠시 에러가 발생해서 지체된 시간이 있었는데, 이때 워즈니악과 함께 수십년전에 엔지니어 고생시절을 이야기하는 때가 있었습니다. 사실 저는 이 순간이 발표 전체에서 가장 인상적이고 즐거 웠습니다.
  • 역시, 일관적인 인터페이스 개량 정책: Video
  • 위에서 이야기한 단점들 중에 전화걸기가 불편하다... 이외에는 모두 애플사의 개량과 정책 변경에 따라 해결되었으며, 따라서 아이폰은 매우 훌륭한 장비가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인터페이스의 또다른 발전 방향

인터페이스에 모두 비디오, 동영상을 개입시키는 발전 방향에서 더 나아간 방향은 또 무엇이 있겠습니까. 예를 들면, ThreeDimension 을 도입하는 것 따위부터 하나 하나 검토해 볼만할 것입니다.






(마지막 변경 UNIX clock : 1252506533 / Common clock 2009.09.09, 11:28 pm )
다음글 AppStore


gerecter의 다른 웹사이트들: 영화/책 - 도시전설 - 고전전산 - 평론기계